지역 새내기 부모들을 위한 아이맘 건강교실 프로그램이 호평을 얻고 있다.

인제군보건소(소장 허준용)는 초보 부모님들의 교육 불안감 해소와 아이의 건강·올바른 양육법 정보 제공 등 차원에서 지난해 11월 프로그램 시범 운영을 거쳐 지난 4월부터 총 3차례로 나눠 ‘아이맘 건강교실’ 을 운영해 오고 있다. 아이맘 건강교실 기수별 프로그램 참여자 수는 1기(3월~6월) 46명, 2기(7월~9월) 54명에 이어 현재 진행중인 3기(10월~12월)에는 66명이 참여하는 등 166명의 지역내 초보부모·영유아가 함께 했다.

아이맘 교실은 배냇저고리, 턱받이, 겉싸개 등 출산용품 제작을 위한 바느질 수업, 12~30개월 영아와 부모가 함께하는 오감발달 교육 등 출산 전·후 초보 부모들을 필요한 실용적 내용을 담고 있어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보건소는 아이맘 건강교실이 지역 새내기 부모들 사이에서 유익하기로 입소문이 났을 뿐아니라, 기수별 신청자 수도 늘고 있는 점을 고려해 내년에는 교육과정 증설을 검토하고 있다. 내년 아이맘 건강교실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은 3월 첫 시작될 예정으로 있으며, 교육과정과 참여에 대한 문의는 보건소 건강관리 부서(460-2521)로 연락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허준용 보건소장은 “지역내 새내기 부모들을 위해 마련한 아이맘 건강교실이 아이 건강과 올바른 양육법 등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알려주면서 참여자가 게속 늘고 있다” 며 “보다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