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매거진] 후크엔터테인먼트가 배우 윤여정과의 계약해지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17일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는 "윤여정과 전속계약 종료 관련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윤여정이 후크엔터테인먼트를 나올 것이라고 보도했다.

앞서 경찰청 중대범죄수사과는 지난 10일 정오부터 5시간에 걸쳐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있는 후크엔터테인먼트 사옥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한편, 연예 기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에는 가수 이선희, 배우 이서진, 박민영, 이승기, 윤여정, 양태오, 서범준, 최규리 등이 소속돼 있다.